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헌금번호를 신청하신 성도님들께…
와우!!! 식스 "퀸" 이네요^^ …
간사님, 우리교회 홈피를 다 뒤…
다재다능한 분들이 우리 교회엔 …
영상 제작하시느냐 덩말 고생 많…
우리 교회 멋진 인재가 많습니다…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나는 그 길을 걷고 있는가? …
새가족반 10기 4주 코스 수료하…
작성일: 15-12-13 18:30  수정일: 15-12-13 18:30
고운말 사용하기 (2015년 12월 13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4,248  
만나면 기분좋은 사람이 있습니다. 밝고 긍정적이며 따뜻한 사람입니다. 말 가운데 겸손함이 있고 상대방을 배려하며 지혜가 있습니다. 좌중을 웃기기 위해 무례한 질문이나 당황스럽게 하는 언사를 던지지 않습니다.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줄때는 과장이나 허세없이 담백하고 진솔합니다. 남을 깎아내리지 않고 불확실한 이야기를 사실처럼 전달하지 않습니다. 많이 말하기보다 잘 들어주며 적절한 질문들을 던져 말하는 사람의 마음을 시원하게 해 줍니다.

말은 화살과 같습니다. 시위를 당기면 아차 하는 순간 내 수중을 벗어나 저 멀리 날라가 버립니다. 그래서 준비동작이 필요합니다.

왜 이렇게 힘이 없어?
얼굴이 안좋아 보여
왜 이렇게 살이 빠졌어?
피곤해 보인다
어제 밤 잠 못잤어?

이런 인사는 상대방에게 위로가 되기보다 당혹감을 가져다 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내가 다른 사람에게 이런 모습으로 보이는구나 라고 느끼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오늘 좋아보여요. 기분 좋은 일 있어요?
옷이 잘 어울려요
요즘 운동하세요? 건강해 보여요

상대방을 밝게 만들어주고 더 노력하고 싶은 마음을 가져다 주게 만드는 말입니다. 없는 말을 하는 것이 아니라 좋은 점을 찾아 칭찬해 주고 격려해 주는 것입니다.

말을 날카롭게 하고 비꼬듯이 하고 툭 툭 던지듯이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일종의 습관입니다. 자신 내면의 약함을 들키고 싶지않아 방어벽을 쌓다보니 습관이 되어버린 것입니다. 그런데 그럴수록 자신은 강해보이는 것이 아니라 불편한 사람이 되어 갑니다. 강해 보이는 말이 자신을 강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말은 언제나 따뜻하며 부드러워야 합니다. 애매하지 않고 담백해야 합니다. 진솔해야 합니다. 비판은 점점 줄여나가고 칭찬은 늘여가야 합니다.
 
말의 내용이 좋다고 다 잘하는 말은 아닙니다. 사람들은 자신이 힘들어 할때 힘듬을 알리고 싶지 않을때가 있습니다. 그 때 누군가 다가와 어깨를 쓰다듬으며 힘내라고 이야기 하는 것은 오히려 그 사람을 불편하게 만듭니다. 그래서 말에는 지혜가 필요하고 배려가 필요합니다.

우리는 말을 통해 전도합니다. 그런데 말로 상처를 주어 떠나게도 합니다. 열심히 길어 올린 두레박을 말 한마디로 쏟아버리는 경우입니다. 얼마나 억울한지 모르겠습니다. 전도만큼 중요한 것이 내 말 한마디입니다.

언제나 상대방의 입장을 헤아려 말을 하는 습관을 가집시다. 공손하고 예의바른 말을 사용합시다. 자극적이고 극단적인 단어선택을 버립시다. 부정적인 늬앙스를 주는 말 대신 희망적이고 긍정적인 언어를 내 입에 달고 삽시다. 우리 믿는 자들의 입술에는 능력이 있습니다. 말 한마디로 정말 천냥빚을 갚고 한 영혼을 얻습니다.

 
 

Total 62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3 홈페이지 즐기는 방법 (2014년 2월 9일) 이은진목사 02-09 4261
462 나는 공동체입니다 (2016년 6월 26일) 이은진목사 06-26 4257
461 틀이 중요합니다 (2014년 6월 1일) 이은진목사 06-01 4254
460 포기하지 않아 감사합니다 (2015년 3월 22일) 이은진목사 03-22 4254
459 고운말 사용하기 (2015년 12월 13일) 이은진목사 12-13 4249
458 행동하는 사람들 (2013년 9월 1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9-03 4247
457 우리를 빚는 두가지 도구 (2014년 3월 9일) 이은진목사 03-09 4236
456 은혜체질 (2014년 3월 30일) 이은진목사 03-30 4234
455 새신자에게 저지르기 쉬운 실수들 (2015년 5월 17일) 이은진목사 05-17 4227
454 333기도에 자원해 주세요 (2015년 1월 4일) 이은진목사 01-04 4221
453 꾸준하게 버티면 삽니다(2012년 9월 16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9-16 4214
452 칭찬받는 교회 (2013년 11월 10일) 이은진목사 11-10 4214
451 수평이동을 거절하는 이유 (2015년 7월 5일) 이은진목사 07-05 4208
450 출제자의 의도를 알아야 (2015년 6월 14일/앵콜칼럼) 이은진목사 06-14 4207
449 기다려주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2011년 10월9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10-09 4205
448 싱글목장에 관하여 (2015년 1월 11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1-11 4205
447 섬김의 감동 (2015년 2월 1일) 이은진목사 02-01 4204
446 산행과 사명 (2015년 2월 22일) 이은진목사 02-22 4203
445 말대로 살아갑니다 (2016년 1월 24일) 이은진목사 01-24 4199
444 행복은 쟁취하는 것(2013년 3월 10일) - 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3-10 4197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