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나는 그 길을 걷고 있는가? …
새가족반 10기 4주 코스 수료하…
첫 성전 첫 침례를 진심으로 축…
우리교회 제일 막내 생일을 축하…
두 분의 침례 받으심을 다시 한 …
라엘이 첫 생일 다시 한 번 축복…
한 가족이되심을 축복하고 환영…
이쁘고 사랑스럽고 멋집니다!
작성일: 15-09-20 17:11  수정일: 15-09-20 17:11
여유는 신뢰입니다 (2015년 9월 20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3,605  
007 시리즈나 인디애나 죤스같은 영화를 보면 주인공의 공통점이 있습니다. 어떤 위기상황에서도 여유가 있습니다. 아무리 경직된 상황에서도 유머를 잃지 않습니다.
 
우리 신앙생활에도 이런 여유를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삶에 여백이 있는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잔뜩 움츠린 채 마치 날 건드리기만 해 봐 하고 대기하는 것 같은 사람이 있습니다. 누가 날 이용하지는 않나, 누가 날 우습게 보지는 않나 항상 전전긍긍합니다. 말 만 하면 오해하고 다가가면 경계심을 발동합니다.  그래서 삶에 긴장이 가득합니다.
 
예수님을 신뢰한다는 것은 우리의 삶에서 긴장이 없어진다는 말과 같습니다. 내가 예수님 안에 있고, 예수님이 내 안에 살아계시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한계가 있습니다. 능력의 한계, 지혜의 한계, 사랑의 한계가 있습니다. 이 한계를 솔직하게 인정해야 합니다. 내 손 밖의 일을 내가 움켜잡고 통제하려 하니 되지가 않습니다. 되지 않는 일을 붙들고 있으니 답답하고, 답답한 마음이 터지니 가까이 있는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게 됩니다. 삶에 항상 긴장이 떠나지 않습니다.
 
주님을 신뢰해야 합니다. 내가 정말 주님을 신뢰하는 사람인지 아닌지 알수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문제가 생겼을 때 내 시선이 어디로 향하는가를 보면 됩니다. 문제가 먼저 보이면 나는 나를 의지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면 자신의 머리를 짜내게 됩니다. 인위적인 방법은 언제나 일을 더 꼬이게 만들 뿐입니다.

일단 주님께 시선을 돌리십시오. 그리고 긴장을 푸십시오. 하나님을 신뢰하시고, 기도하십시오. 내 어깨에 긴장이 풀어지고 한 줄기 여유가 내 속에 들어오는 것을 느끼기 시작하면 나는 주님께 무게중심을 옮기고 있는 것입니다.
 
다른 사람의 말을 들을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긴장을 풀고 들어 주십시오.
상대방은 이야기를 하고 있는데 내 머릿속은 무슨 답을 해줄까 하고 열심히 돌아가고 있다면 실패하고 있는 것입니다. 중간에 멋진 말이 생각나더라도 참고 끝까지 들어 주십시오. 사람들은 해답보다 공감을 원할 때가 더 많습니다. 몸을 앞으로 숙이고 고개를 끄덕이며 듣는 것은 마음으로 듣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예수그리스도의 피로 우리를 의롭다고 인정해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인정한 나 자신을 너무 들볶지 말아야겠습니다. 하나님이 인정한 이웃을 쉽게 판단하지 말아야겠습니다.
 
여유로운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삶에 여백이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넉넉하고 따뜻한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우리 삶 가운데 마련된 여백은 주님을 신뢰하는 영역의 크기일 수 있습니다.

 
 

Total 56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4 치유공동체 사명공동체 (2014년 8월 24일) 이은진목사 08-24 3694
403 우리를 빚는 두가지 도구 (2014년 3월 9일) 이은진목사 03-09 3678
402 은혜체질 (2014년 3월 30일) 이은진목사 03-30 3675
401 포기하지 않아 감사합니다 (2015년 3월 22일) 이은진목사 03-22 3664
400 다섯번째 평신도세미나 섬김 (20015년 5월 10일) 이은진목사 05-10 3660
399 나는 공동체입니다 (2016년 6월 26일) 이은진목사 06-26 3655
398 기도잘하기 (2016년 11월 27일) 이은진목사 11-27 3652
397 칭찬받는 교회 (2013년 11월 10일) 이은진목사 11-10 3639
396 기다려주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2011년 10월9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10-09 3635
395 새신자에게 저지르기 쉬운 실수들 (2015년 5월 17일) 이은진목사 05-17 3634
394 네 번째 평신도세미나 섬김 (2014년 4월 6일) 이은진목사 04-06 3628
393 말대로 살아갑니다 (2016년 1월 24일) 이은진목사 01-24 3620
392 꾸준하게 버티면 삽니다(2012년 9월 16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9-16 3615
391 수평이동을 거절하는 이유 (2015년 7월 5일) 이은진목사 07-05 3610
390 여유는 신뢰입니다 (2015년 9월 20일) 이은진목사 09-20 3606
389 평신도세미나 준비지침 (2014년 4월 27일) 이은진목사 04-29 3600
388 출제자의 의도를 알아야 (2015년 6월 14일/앵콜칼럼) 이은진목사 06-14 3598
387 침례에 관하여 (2015년 11월 1일) 이은진목사 11-01 3597
386 산행과 사명 (2015년 2월 22일) 이은진목사 02-22 3596
385 행복은 쟁취하는 것(2013년 3월 10일) - 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3-10 3587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