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이쁘고 사랑스럽고 멋집니다!
훌쩍 자란 우리 자녀들 모습 보…
싼타 간사님~ 수고많으셨습니다!…
강미라목자님과 문흥렬목부님, …
안타깝게도 박영순 목녀님이 한…
모든 입출국 과정 가운데 순적하…
장녀 되시는 박영순목녀님의 슬…
유소연선생님, 대표기도 배경이 …
어려운 걸음으로 가서 짧은 시간…
작성일: 21-05-15 18:34  수정일: 21-05-15 18:34
과자 한 봉지 (2021년 5월 16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233  
어느 여인이
비행기를 기다리다가
매점에서 잡지 한권과
과자 한 봉지를 사들고 왔습니다.

아직은 시간이 있어서
대합실에 앉아 잡지책을
넘기고 있었습니다.

잠시 뒤 뭔가
부스럭 거리는 소리에
옆을 쳐다보았습니다.

옆에 앉은 어떤 신사가
방금 자기가 놓아둔
과자 봉지를 뜯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깜짝 놀랐지만
뭐라고 말하기도 그렇고 하여
그냥 자기도 과자를
하나 집어 입에 넣었습니다.

그 남자는
너무도 태연 했고 자연스러웠습니다.
여자가 하나 집어 먹으면
자기도 하나 집어
입에 넣는 것이었습니다.

서로 계속
그렇게 하나씩 집어 먹었습니다.
보기에 따라서는
참 우스운 광경이었습니다.

이제 과자가
딱 하나 남게 되었습니다.
그 남자가
그 마지막 과자를 집어 들었습니다.

과자가
이제 없다는 것을 알았는지
절반으로 쪼개어서는
절반을 봉지에 다시 올려놓고
절반은 자기 입에 넣었습니다.
그리고는 씽긋 웃으면서
자리에서 일어났습니다.

"세상에 저런
철판 깐 낯짝도 다 있담.
능글맞게 웃기까지 하면서,
어휴 저렇게 뻔뻔스러울 수가…."

여인은 몹시 불쾌하여
한동안 헝클어진 호흡을
고르며 앉아 있었습니다.

잠시 뒤
비행기에 올랐을 때도
그 남자의 뻔뻔스럽고 무례한
모습이 아른거려 기분이 언짢았습니다.

그런데 이게 웬일인가?

안경을 닦기 위해
휴지를 꺼내려고
종이가방을 열었는데
그 속에 자기가 샀던 과자가
그대로 있는 것이었습니다.

그녀가 열심히 집어 먹은
과자는 그 남자의 것이었습니다.

남의 집에 널어둔 빨래를 보고
매일 험담하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저 집은 왜 옷을
깨끗하게 빨지 못하누.
빨았다는 옷이 왜 저리 지저분하담.'

그러나 알고 보니
이웃집 빨래는 늘 깨끗했고,
자기 집 유리창이
항상 더러웠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사람은 대부분
자기 잘못을 모르고
남을 탓하기 쉽습니다.

나 자신을
항상 먼저 살피는 현명함으로
보냈으면 합니다.

(퍼온 글)

 
 

Total 53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9 교회와 목장이 있어 감사합니다 (2021년 8월 1일) 이은진목사 07-31 25
538 하나님의 인정 (2021년 7월 25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7-24 49
537 은혜가 없다고 하는 분에게 (2021년 7월 18일) 이은진목사 07-17 86
536 설교와 설교자 (2021년 7월 11일) 이은진목사 07-10 95
535 다시 교회로! (2021년 7월 4일) 이은진목사 07-03 133
534 친구 목사님 아들 결혼식 (2021년 6월 27일) 이은진목사 06-26 143
533 펜데믹 기간의 유익 (2021년 6월 20일) 이은진목사 06-19 184
532 신앙이 흔들릴 때 세 축을 돌아 보세요 (2021년 6월 13일) - 이수관목사 이은진목사 06-12 149
531 첫 예배 (2021년 6월 6일) 이은진목사 06-05 187
530 대면예배를 시작합니다 (2021년 5월 30일) 이은진목사 05-29 211
529 기도에 관한 궁금증 (2021년 5월 23일) 이은진목사 05-22 212
528 과자 한 봉지 (2021년 5월 16일) 이은진목사 05-15 234
527 어머니 (2021년 5월 9일) 이은진목사 05-08 245
526 기도는 사랑입니다 (2021년 5월 2일)-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5-01 280
525 용감한 수호자형 (2021년 4월 25일) 이은진목사 04-24 272
524 이불 킥 (2021년 4월 18일) 이은진목사 04-17 289
523 하나님이 느껴지는 사람 (2021년 4월 11일) 이은진목사 04-10 327
522 부활 (2021년 4월4일) 이은진목사 04-03 299
521 그럴수도 있지 (2021년 3월 28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3-27 357
520 계속 힘을 냅시다 (2021년 3월 21일) 이은진목사 03-20 412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