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많이 찍어주셨네요^^ 귀한 자료…
와우!!! 식스 "퀸" 이네요^^ …
간사님, 우리교회 홈피를 다 뒤…
다재다능한 분들이 우리 교회엔 …
영상 제작하시느냐 덩말 고생 많…
우리 교회 멋진 인재가 많습니다…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나는 그 길을 걷고 있는가? …
새가족반 10기 4주 코스 수료하…
작성일: 23-02-12 21:02  수정일: 23-02-12 21:02
이성교제를 서두르지 마세요 (2023년 2월 12일)-이수관목사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334  
담임 목사로서 VIP가 교회를 와서 빠르게 마음이 열리는 것을 볼 때면 그 분에 대한 기대로 가슴이 벅찰 때가 많습니다. 그리고 계속해서 하나님을 만나가고 성숙한 신앙인으로 잘 자라 가기를 기대하게 됩니다. 특별히 그 분이 어떤 의미에서든 힘든 삶을 살았던 분이라면 그 기대는 배가 됩니다. 그 분의 인생 가운데 하나님을 만나고, 그로 인해서 과거가 정리되고, 삶이 안정되어 가는 가운데 새로운 삶의 기쁨을 누리게 되기를 기도하게 됩니다. 
 
그런데 이렇게 VIP로 오신 분이 마음이 열려갈 때, 그 모든 기대에 찬물을 끼얹는 것 같은 사건이 하나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섣부른 이성교제 입니다. 그 분이 청년 싱글이든, 아니면 결혼 후에 혼자가 되신 분이든 상관없이, 하나님을 만나가려고 할 때 이성교제를 시작하게 되면 그 다음부터는 막 만나기 시작한 하나님은 뒷전이 되어 버리고, 영적인 것에 대한 관심은 사라져 버리고 데이트에 빠져 과거의 삶으로 돌아가 버리는 것을 자주 발견합니다.
 
그런데 그렇게 되는 이유가 주변에서 성급하게 이성 친구를 소개하기 때문인 경우도 많습니다. 아마도 이성 친구를 만나게 될 때 교회 생활에 안정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해서 그러지 않을까 싶은데 사실은 그 반대입니다. 따라서 새로운 사람이 교회에 와서 신앙생활을 시작하려고 할 때, 이성 친구를 소개해 주려고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그 보다는 그 분이 교회생활에 익숙해지고 신앙생활 속에서 하나님을 만나는 것에 도움을 주려고 노력하는 것이 더 좋은 방법입니다. 
 
사실 배우자를 만나는 일은 전적으로 하나님이 해 주셔야 하는 일입니다. 하나님이 허락하지 않았는데도 내가 성급하게 사람을 만나서 상처받고 세월을 낭비하는 경우가 얼마나 많습니까? 그걸 안다면 나를 가장 잘 아시는 하나님이 나에게 가장 맞는 짝을 주실 것이라고 생각하고 그 문제에 대해서는 전적으로 하나님께 맡기는 것이 현명한 방법일 것입니다.
 
보통 이성 친구를 만나기를 서두르는 이유는 상대방을 통해서 본인의 부족을 채우려는 기대 때문일 경우가 많습니다. 내가 사랑받지 못한다고 생각하는 것에서 오는 갈급함이 있든지, 외로움으로 인한 결핍감이 크든지, 안정되고 싶다는 열망이 있든지, 등등. 이럴 때 막연히 짝을 만나면 해결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우리가 분명히 알아야 하는 것은 그런 문제는 짝이 없기 때문도 아니고, 또 반대로 짝이 생긴다고 채워질 문제도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그건 뭔가 나의 자아에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
 
이 자아의 문제는 누구를 만난다고 해결되지 않습니다. 이런 문제는 우리가 하나님을 만날 때, 근본적인 치유가 시작이 됩니다.따라서 ‘나는 하나님께서 분명하게 배우자라는 확신을 주는 사람을 만날 때까지 내가 서두르지 않고, 대신 그 동안은 하나님을 만나는데 전념하겠습니다.’ 하고 기도하고 기다린다면, 그리고 목장과 교회에 뿌리를 내리고 하나님을 알아 가는 것에 집중한다면 그것이 아마도 가장 빠른 해결책일 것입니다.
 
그럴 때 나의 주변의 문제들이 하나씩 둘씩 해결되기 시작할 것입니다. 또 삶이 조금씩 안정을 찾아간다는 것을 느끼기 시작할 것입니다. 그러면서 하나님 안에서 사람을 보는 눈도 생길 것이고, 성경적인 기준도 생길 것입니다. 그럴 때 하나님은 나에게 가장 좋은 배우자를 주실 것이라고 믿습니다.

 
 

Total 6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51 표현 해 주세요 (2023년 10월 1일) 이은진목사 09-30 25
650 디즈니를 불매해야 하는 이유(2023년 9월 24일) -이수관목사 이은진목사 09-24 62
649 컨퍼런스 잘 다녀왔습니다 (2023년 9월 17일) 이은진목사 09-17 125
648 묵상방 감사 (2023년 9월 10일) 이은진목사 09-10 134
647 교회생활과 용어에 관한 조언 (2023년 9월 3일) 이은진목사 09-03 169
646 말과 기억력을 지혜롭게 다루기 (2023년 8월 27일) -이수관목사 이은진목사 08-31 162
645 새가족 환영회란 이런 것입니다 (2023년 8월 20일) 이은진목사 08-19 190
644 펜윅선교주일 (2023년 8월 13일) 이은진목사 08-13 190
643 판권 팔고 싶은 이 번 VBS (2023년 8월 6일) 이은진목사 08-05 237
642 은혜가 되었던 소리엘 찬양집회 (2023년 7월 30일) 이은진목사 08-01 207
641 목자, 대행목자, 예비목자, 부목자 (2023년 7월 23일) 이은진목사 07-22 240
640 목장모임 약속문 낭독 (2023년 7월 16일) 이은진목사 07-17 235
639 예비목자(목녀)가 세워지고 있습니다 (2023년 7월 9일) 이은진목사 07-08 240
638 새신자에게 저지르기 쉬운 실수들 (2023년 7월 2일) 이은진목사 07-03 248
637 김인기 목사님을 소개합니다 (2023년 6월 25일) 이은진목사 06-25 306
636 말의 목을 벤 김유신 장군 (2023년 6월 18일) 이은진목사 06-18 237
635 평신도세미나 참석자를 위해 기도해 주세요 (2023년 6월 11일) 이은진목사 06-18 233
634 겉모습으로 판단하지 않기 (2023년 6월4일) 이은진목사 06-04 268
633 주일예배에 성공해야 (2023년 5월 28일) 이은진목사 05-28 275
632 목장모임 표준안 (2023년 5월 21일) 이은진목사 05-21 286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