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상빈 형제, 귀한 따님이 태어…
축하해요 상빈형제!! 이쁜 따님…
많이 찍어주셨네요^^ 귀한 자료…
와우!!! 식스 "퀸" 이네요^^ …
간사님, 우리교회 홈피를 다 뒤…
다재다능한 분들이 우리 교회엔 …
영상 제작하시느냐 덩말 고생 많…
우리 교회 멋진 인재가 많습니다…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작성일: 23-11-26 09:56  수정일: 23-11-26 09:56
이성간의 올바른 성관계 (2023년 11월 26일)-최영기목사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247  
교회에 청년들이 많아져서 한 번쯤은 나누어야 할 얘기라 여겨 글로 올립니다. 성경은 부부가 아닌 사람과의 성관계를 죄라고 합니다. 배우자가 아닌 사람과 갖는 성관계를 간통(adultery), 결혼하지 않은 사람들이 갖는 성관계를 음행(fornication)이라고 부릅니다.
 
미혼 크리스천이 결혼 전에 성관계를 갖지 않는 데에는 딴 이유가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죄라고 하셨기 때문입니다. 그러면 왜 음행을 죄라고 하시며 금하셨을까, 생각은 해볼 수 있습니다. 여러 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그 중에서 한 가지만 말씀드립니다.
 
하나님께서는 인간을 단성으로 만들지 않으시고 이성, 즉 남성과 여성으로 만드셨습니다. 이성 간에는 동성 간에 맛볼 수 없는 즐거움이 있습니다.
 
이성간의 애정은 보통 친구로 시작하여, 친한 친구, 애인, 약혼자, 부부 관계로 발전해 갑니다. 이 단계마다 하나님께서는 독특한 즐거움을 맛보게 하셨습니다. 친구일 때에는 이성의 눈을 통하여 새로운 관점으로 세상을 보는 신기함이 있습니다.
 
애인의 관계로 발전될 때에는 상대방이 자신을 좋아할까 안 할까 조바심하는 달콤함이 있고, 이를 확인했을 때 뛸 것 같은 기쁨이 있습니다. 첫 번 손을 잡았을 때의 짜릿함과, 첫 번 키스의 황홀함이 있습니다. 이처럼 관계가 발전하여 부부가 되기로 서약했을 때에 맛보는 궁극적인 즐거움이 성관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처럼 다양한 즐거움을 누리기 원하시는데, 혼전 성교는 모든 과정을 다 생략하게 만듭니다. 미혼 남녀가 한 번 성 관계를 갖게 되면 섹스에 탐닉하게 되기 때문에, 친구로서, 애인으로서, 약혼자로서 맛볼 수 있는 즐거움을 다 상실하게 됩니다.
 
이는 마치 일류 요리사가 맛있는 다양한 음식을 정성 드려 준비했는데, 하나하나 맛보지 않고 한꺼번에 양푼에 퍼 넣고 비벼서 꾸역꾸역 먹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요리를 준비한 사람 쪽으로는 얼마나 허무하겠습니까?
 
하나님께서 이성과의 관계에서 맛볼 수 있는 갖가지 즐거움을 예비하셨는데 이것을 생략하고 섹스로 직행하면 하나님께서 얼마나 답답하시겠습니까? 오직 포만감만을 위하여 음식을 먹는 짐승처럼 보일 것입니다. 섹스의 충동을 억제하지 못하고 대상을 가리지 않고 성관계를 갖는 사람은 충동과 본능에 끌려 사는 짐승과 같은 사람입니다.
 
세상 사람들은 성적 충동을 자제할 능력이 없기 때문에 기회가 닿으면 섹스로 치닫습니다. 하나님의 계명을 모르니까 가책도 없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자녀들은 다릅니다. 성령님의 도우심으로 성적 충동을 자제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남녀 간에 허락하신 모든 즐거움을 골고루 맛본 후, 일생을 같이 하기로 한 사람과 하나님 앞에서 서약한 후 첫 성관계를 갖습니다.

 
 

Total 67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1 틀이 세워지면 내용이 담깁니다 (2024년 2월 18일) 이은진목사 02-18 57
670 장소보다 중요한 자세 (2024년 2월 11일) 이은진목사 02-11 72
669 목회를 돌아보는 기회 (2024년 2월 4일) 이은진목사 02-04 93
668 워털루집회 잘 다녀왔습니다 (2024년 1월 28일) 이은진목사 01-27 113
667 2024 목회 칼렌더 (2024년 1월 21일) 이은진목사 01-20 151
666 아크에서의 새로운 변화가 시작됩니다 (2024년 1월 14일) 이은진목사 01-13 159
665 몇 가지 변화와 바램 (2024년 1월 7일) 이은진목사 01-09 160
664 한 해 성적표를 매겨 보세요 (2023년 12월 31일) 이은진목사 12-31 152
663 좋은 틀 안에 나를 밀어넣기 (2023년 12월 24일) 이은진목사 12-24 185
662 중보기도팀에 속해 주세요 (2023년 12월 17일) 이은진목사 12-17 184
661 Ark 건물을 사용하는 문제에 대해 (2023년 12월 10일) 이은진목사 12-10 228
660 새벽기도를 통해 깨닫는 것 (2023년 12월 3일) 이은진목사 12-03 225
659 이성간의 올바른 성관계 (2023년 11월 26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11-26 248
658 부등호를 잘 쳐야 (2023년 11월 19일) 이은진목사 11-19 235
657 영향을 받을 것 같으면 가지 말고, 영향을 주어야할 것 같으면 가라(2023년 11월 12일)-이경준목사 이은진목사 11-13 231
656 설교에 변화를 주려고 합니다 (2023년 11월 5일) 이은진목사 11-05 289
655 평화와 공존을 위한 기도 (2023년 10월 29일)-김영남목사(밴쿠버 조이풀교회) 이은진목사 10-29 318
654 분가식과 목자임명식을 합니다 (2023년 10월 22일) 이은진목사 10-22 306
653 목자 서약서 (2023년 10월 15일) 이은진목사 10-15 349
652 감사 어록 (2023년 10월 8일) 이은진목사 10-08 407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