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상빈 형제, 귀한 따님이 태어…
축하해요 상빈형제!! 이쁜 따님…
많이 찍어주셨네요^^ 귀한 자료…
와우!!! 식스 "퀸" 이네요^^ …
간사님, 우리교회 홈피를 다 뒤…
다재다능한 분들이 우리 교회엔 …
영상 제작하시느냐 덩말 고생 많…
우리 교회 멋진 인재가 많습니다…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작성일: 24-04-06 21:20  수정일: 24-04-06 21:20
속 사정이 다 있습니다 (2024년 4월 7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156  
제가 새벽기도를 출석하는 교회도 새벽예배가 있습니다. 매일성경 본문을 가지고 목사님이 10분 정도 설교를 하십니다. 설교 전 본문 말씀은 합독을 합니다. 그런데 합독할 때 목사님과 회중의 낭독 박자가 잘 맞지 않습니다. 문장을 끊고 읽어야 할 때 목사님은 이어서 읽으시거나, 이어져야 할 때 혼자 끊으시곤 해서 속으로 주춤하게 되는 경우가 자주 생깁니다. 또 단어를 틀리게 읽으시기도 해서 합독할 때 답답함이 느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는 설교자가 설교본문을 읽을 때 생소한 지명이나 인명을 잘 읽지 못하면 의아함을 느낍니다. 설교준비를 하면서 본문도 한 번 읽어보지 않고 나왔나 하는 생각이 들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이 목사님도 매일 새벽예배 설교를 준비해야 하다 보니 본문은 제대로 읽지도 못하고 나오시는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두 주 전 어느 날 새벽에 목사님이 새벽예배를 마치고 저와 커피 한 잔 하자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함께 AW로 갔습니다. 목사님이 저에게 기도부탁을 한 가지 하셨습니다. 몇 년 전부터 오른쪽 시력이 좋지 않아 안과에 갔는데 황반 변성증 진단을 받으셨다는 것입니다. 오른쪽은 거의 시력을 잃고 그대로 두면 양쪽 눈 실명까지 올 수 있다는 진단을 받고 수술일정을 잡았다고 하셨습니다. 그러면서 “목사님, 제가 성경을 읽을 때 자주 헤매지요? 한쪽 눈으로만 읽다 보니 그렇습니다” 라고 하시는 것이었습니다. 그 순간 지금까지 목사님을 오해했던 제가 얼마나 부끄럽고 죄송 하던지요.

사람마다 속 사정이 있는데 우리는 너무 쉽게 보이는 대로 판단합니다. ‘그럴수도 있지’, ‘그럴만한 사정이 있을거야’만 돼도 다른 사람을 비판하는 데서 거의 벗어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것이 참 쉽지 않습니다. 다른 사람의 사정을 헤아려 이해하는 데는 에너지가 들어가는데, 보이는 대로 판단해 버리는 것은 힘이 들지 않기 때문일 것입니다. 자기 잣대가 반드시 맞는다는 보장이 없는데도 우리는 왜 그리 자신만만한지 모르겠습니다. ‘틀림없어’, ‘안봐도 뻔하지’. ‘왜 저래 정말’ 이라고 단정지어 버립니다.

서로의 동기를 믿어주고, 속 사정을 헤아려 주고, 오래 참아주면 좋겠습니다. 우리는 완전한 존재가 아닙니다. 오히려 약하고 부족함 투성이입니다. 서로 도움이 필요하고, 위로가 필요하고, 인내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다른 사람이 내 속사정을 헤아려 주기 전에 먼저 자기 자신을 드러내는 연습도 하면 좋겠습니다. 목장이 그런 곳입니다. 감사나눔방도 그런 곳입니다. 어디든 자신을 소속시켜 진솔하게 삶을 나눌 때 불필요한 오해는 줄어들고 사랑의 마음은 깊어집니다.

 
 

Total 68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85 말씀 묵상의 즐거움 (2024년 5월 26일) 이은진목사 18:01 6
684 바리새인이라 말하지 마세요 (2024년 5월 19일) - 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5-18 49
683 아내가 중국을 다녀옵니다 (2024년 5월 12일) 이은진목사 05-12 68
682 오행시(육행시) 컨테스트 작품(2024년 5월5일) 이은진목사 05-04 93
681 예배팀 역할과 협조 요청 (2024년 4월 28일) 이은진목사 04-27 111
680 30주년 감사와 비전 (2024년 4월 21일) 이은진목사 04-20 140
679 하나님의 뜻을 찾는 법 (2024년 4월 14일) 이은진목사 04-15 146
678 속 사정이 다 있습니다 (2024년 4월 7일) 이은진목사 04-06 157
677 VIP 명단을 작성하는 법 (2024년 3월 31일) 이은진목사 03-30 178
676 목회 칼렌더 몇 가지 변동사항 (2024년 3월 24일) 이은진목사 03-23 192
675 담임목사를 좋아해야 (2024년 3월 17일) - 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3-17 216
674 감사와 사랑의 표현이며 믿음의 도전인 헌금생활(2024년 3월 10일) 이은진목사 03-09 215
673 올 해 첫 침례자를 기대하며 (2024년 3월 3일) 이은진목사 03-03 200
672 계명을 지키려 마세요 (2024년 2월 25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2-25 246
671 틀이 세워지면 내용이 담깁니다 (2024년 2월 18일) 이은진목사 02-18 268
670 장소보다 중요한 자세 (2024년 2월 11일) 이은진목사 02-11 259
669 목회를 돌아보는 기회 (2024년 2월 4일) 이은진목사 02-04 274
668 워털루집회 잘 다녀왔습니다 (2024년 1월 28일) 이은진목사 01-27 314
667 2024 목회 칼렌더 (2024년 1월 21일) 이은진목사 01-20 334
666 아크에서의 새로운 변화가 시작됩니다 (2024년 1월 14일) 이은진목사 01-13 362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