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와우!!! 식스 "퀸" 이네요^^ …
간사님, 우리교회 홈피를 다 뒤…
다재다능한 분들이 우리 교회엔 …
영상 제작하시느냐 덩말 고생 많…
우리 교회 멋진 인재가 많습니다…
아멘입니다 맹목자님!!!
나는 그 길을 걷고 있는가? …
새가족반 10기 4주 코스 수료하…
첫 성전 첫 침례를 진심으로 축…
작성일: 23-05-13 19:18  수정일: 23-05-13 19:18
아내가 돌아왔습니다 (2023년 5월 14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52  
아내가 6주만에 돌아왔습니다. 집안이 살아 난 느낌입니다. 목요일 와서 이제 사흘째인데 가정에 생기가 돌고 집안 곳곳이 말끔해 지고 있습니다. 저 나름대로는 지난 6주 간 느슨해지거나 루틴을 벗어나지 않도록 힘 써 노력했기 때문에 큰 차이가 안 날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었습니다.

아내가 중국으로 떠날 때 스스로에게 다짐을 했습니다. 혼자 있더라도 평소와 다름없이 패턴을 유지하고 게을러지지 말자는 다짐이었습니다. 매일 새벽기도, 묵상, 감사일기를 비롯하여 주 중 두 개의 삶공부 인도, 매 주 월요일 아버지 뵙기, 목요일 오전 목사님들과의 교제, 금요일 목장 등을 빠짐없이 수행하고, 설거지는 한 끼도 미루지 않고 그 때 그 때 하고, 하루 한 번 집안 청소를 하였습니다. 어떤 일이 있어도 하루 세 끼 챙겨먹기도 성공하였습니다. 6주 동안 다른 사람을 만나서 식사를 하는 것을 제외하면 저 혼자 식당밥을 먹은 것은 딱 한 번이었습니다.

삶의 패턴을 놓치지 않으니 길다면 길수도 있는 6주가 생각보다 힘들지 않게 넘어간 것 같습니다. 그리고 한 주는 목회자 컨퍼런스로 출타하고, 사흘은 주일설교 인도 차 출타 한 것도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보통 아내가 장기 출타했다 돌아오게 되면 며칠 전부터 대청소에 돌입한다고 하는데, 저는 하루 전에도 별로 청소할 것이 없어서 내가 일상을 잘 유지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런데 그게 아니었습니다.^^ 아내가 오자마자 지난 이틀 간 집안을 정리하기 시작하는데 일이 끝이 없습니다. 부엌도, 거실도, 화장실도, 침실도, 심지어 베란다도 거듭나고 있습니다. 제가 있을 때는 겉으로 보기에 멀쩡하였다면 아내가 오고나서 부터는 말 그대로 구석구석이 탈바꿈 중입니다. 하나님이 남자와 여자를 이렇게 다르게 만들어 놓으셨구나 하는 것을 다시 느끼고 있습니다.

목원들이 목녀가 목요일 도착하면 힘들 것을 배려해서 이번 주 목장은 각자 비빔밥 재료를 하나씩 가지고 와서 비빔밥을 만들어 먹기로 했습니다. 아내에게 그렇게 전했더니 그냥 간단히라도 준비하겠다고 하면서 장을 보러 나서는 모습이 고마웠습니다. 이번 목장은 목자 혼자 준비하던 지난 6주 동안 목장의 두 배가 넘는 인원이 모였습니다. 역시 목장은 목녀가 있어야 합니다^^. 오랜만에 돌아 온 목녀를 환영하는 마음으로라도 참석해 준 목원들도 이쁘고 고맙습니다.

칼럼을 쓰고 있는 지금, 세탁기는 쉴 새 없이 돌아가고 있고, 부엌에서는 고사리 삶는 냄새가 나고 있고, 뭘 청소할 것이 더 남았는지 아내는 열심히 바닥을 닦고 있습니다. 이 모든 일상이 참 좋습니다. 정말 나에게 주어 진 모든 것은, 당연한 것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Total 63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33 주일예배에 성공해야 (2023년 5월 28일) 이은진목사 05-28 40
632 목장모임 표준안 (2023년 5월 21일) 이은진목사 05-21 46
631 아내가 돌아왔습니다 (2023년 5월 14일) 이은진목사 05-13 53
630 감사한 LA 출타였습니다 (2023년 5월 7일) 이은진목사 05-09 55
629 아멘으로 말씀받기 (2023년 4월 30일)-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4-30 42
628 컨퍼런스 잘 다녀왔습니다 (2023년 4월 23일) 이은진목사 04-23 73
627 워라밸(청년/유스) 수련회 소감 (2023년 4월 16일) 이은진목사 04-15 91
626 내리사랑 (2023년 4월 9일) 이은진목사 04-09 75
625 말씀의 참 된 은혜 (2023년 4월 2일) - 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4-02 85
624 묵상방 첫 한 주간의 은혜 (2023년 3월 26일) 이은진목사 03-25 85
623 목사님, 제큐치하고 싶습니다 (2023년 3월 19일) 이은진목사 03-18 119
622 기도는 배우는 것 (2023년 3월 12일) 이은진목사 03-12 136
621 첫 자격증을 땄습니다 (2023년 3월 5일) 이은진목사 03-04 109
620 끝을 바라보기 (2023년 2월 26일) 이은진목사 02-26 110
619 인생의 균형을 잡는 법 (2023년 2월 19일) 이은진목사 02-18 130
618 이성교제를 서두르지 마세요 (2023년 2월 12일)-이수관목사 이은진목사 02-12 112
617 등반과 사명 (2023년 2월 5일) 이은진목사 02-04 144
616 올 해 교회행사 및 목회계획 (2023년 1월 29일) 이은진목사 01-29 127
615 목장모임 약속문 (2023년 1월 22일) 이은진목사 01-21 167
614 2023 사역에 헌신하세요 (2023년 1월 15일) 이은진목사 01-14 116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21783 76B Ave., Langley, BC, V2Y 2S5,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