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환영합니다! 새가족반 1기 수료…
축복하고 환영합니다. 새롭게 …
아~ 제가 밀렸다는 소식들었습니…
. 구성은목녀님, 행복한 사역…
예수님을 믿고 하나님의 자녀가 …
. 사진들이 생생하게 잘 나왔…
솔직하고 귀한 간증 감사하고 축…
새롭게 시작되는 삶 가운데 주님…
. 귀한 결단과 순종을 축하드…
작성일: 17-09-17 17:12  수정일: 17-09-17 17:12
상황에 휘둘리지 않으려면 (2017년 9월 17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580  
복권에 당첨 돼 일확천금을 가지게 된 사람들의 뒷 이야기들이 종종 기사에 나곤 합니다. 모두 그런것은 아니겠지만 기사에 소개되는 대부분의 사람들의 형편이 전보다 더 못해진것을 봅니다. 돈 뿐 아니라 건강과 가족까지 잃고 폐인이 되어버립니다. 그 사람들은 복권에 당첨된 것이 복이 아니라 오히려 화가 되었습니다. 복권에 당첨되지 않은 것이 더 나을뻔 했을지도 모릅니다.

그런데 복권에 당첨 된 자체는 사실 화가 될 수 없습니다. 문제는 평소에 가지고 있던 삶의 방향이었습니다. 내 손에 돈이 쥐어지지 않았을 뿐이지 돈만 주어지면 사람은 자신이 가지고 있는 방향으로 달리게 됩니다. 유익한 방향이 될 수도 있고 그릇된 방향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 방향은 상황이 주어졌을 때 선택되어지는 것이 아니라 이미 그 사람의 내면에 새겨 져 있는 삶의 방향입니다.

사람들은 자기들이 처해 진 상황에 의해 어쩔 수 없이 그렇게 할 수 밖에 없었다고들 말합니다. 그렇지 않습니다. 상황과 환경은 우리가 좋을 때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아 확인할 수 없었던 것 뿐이지, 실제 어떤 상황이 닥치면 그 상황은 내 진짜 모습과 내 마음의 중심을 분별하게 되는 현장일 뿐입니다. 내가 평소에 무엇을 생각속에 담고 있는지, 내가 어떤 사람인지, 내가 어디로 가고 있는지가 자연스럽게 드러나며 하나님과 상충된 나의 가치관이  분별되는 장일 뿐 그 다른 무엇도 아닙니다.

그래서 미리 내 마음을 옳은것에 덧대어 두어야 합니다. 미리 잇대어 두지 않으면 모든 것이 소용돌이 치는 ‘상황’이라는 토네이도에 나 역시 순간 휘말려 흔적도 없이 그 ‘상황’과 하나가 되어버립니다. 상황과 하나가 되어버릴 때 자신은 아무렇지 않게 그 일을 하지만 결국 그 일로 말미암아 자신과 주위에 있는 사람들이 상처를 입고 속한 공동체는 금이 가게 됩니다.

말씀은 그 자체로 어떤 것으로로 대체되거나 섞이거나 변질될 수 없는 우리의 기준입니다. 내 기준으로 감히 끌어내려 혼합할 수 없는 순결하고 온전하며 확실한 것입니다.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와 같습니다. 오로라와 같은 이 말씀이 언제나 우리의 기준이 되어야 합니다. 

옳은 것은 군더더기 붙이거나 부연설명 하나 없어도 그 자체만으로 힘이 있습니다. 세상의 어떤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에서 비롯된 것이라면 그것은 언제나 당당하고 명확하고 확실합니다. 어떤 상황이 닥쳐도 말씀의 기준을 방향삼은 사람에게는 누가 무엇을 알려주려 하고 머리속에 넣어주려 해도 이미 내 속에 있는 그 영역과 상충되면 그것이 어떤 전문가의 능통한 답이라 하더라도 내 가슴 저 깊은 곳에서 부딪힘이 옵니다. 그것이 답이 아님을 깨닫게 되고 하나님께 속한 것이 무엇인지 분별하여 바라보는 힘이 생깁니다.

내 안에서 지킬것을 지켜야 합니다. 누가 밀어넣어주는 답이 아니라 내 안의 세미한 음성을 들어야 합니다. 그럴 때 비로소 상황에 휘둘리는 인생이 아니라 말씀이 가리키는 곳을 향해 서 있게 됩니다. 상황이 나를 그렇게 몰아가지 않았습니다. 내가 그 곳을 향해 서 있었을 뿐입니다. 휘몰아치는 상황의 소용돌이에 휩쓸려 혼탁해지지 않기위해 순수의 영역인 말씀에 나를 항상 덧대어 두어야 합니다.

 
 

Total 34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42 약속(2017년 10월 15일)-이경태목사(밴쿠버 예닮교회) 이은진목사 10-15 50
341 추수감사절의 유래(2017년 10월 8일) 이은진목사 10-08 55
340 뭐 그럴수도 있지 (2017년 10월 1일) 이은진목사 10-01 614
339 허영금목사님 추억(2017년 9월 24일) 이은진목사 09-24 534
338 상황에 휘둘리지 않으려면 (2017년 9월 17일) 이은진목사 09-17 581
337 새가족반을 시작합니다 (2017년 9월 10일) 이은진목사 09-10 120
336 약점많은 목사 (2017년 9월 3일) 이은진목사 09-03 610
335 본래 삶이란 어정쩡합니다(2017년 8월 20일)-배영진목사 이은진목사 08-20 151
334 가정교회에서 삶이 바뀌는 이유 (2017년 8월 13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8-13 139
333 릴루엣 단기선교 (2017년 8월 6일) 이은진목사 08-06 155
332 교회협의회 친선체육대회 (2017년 7월 30일) 이은진목사 07-30 211
331 여유갖기 (2017년 7월 23일) 이은진목사 07-24 590
330 목회의 기쁨 (2017년 7월 16일) 이은진목사 07-16 614
329 좋은 분위기를 만드는 사람(2017년 7월 9일)-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7-09 253
328 좋은 친구(2017년 7월2일) 이은진목사 07-02 677
327 삶공부 은혜(2017년 6월 25일) 이은진목사 06-25 906
326 믿음이 없으면 의리라도(2017년 6월 18일)-이수관목사 이은진목사 06-19 270
325 적극적 예배드리기(2017년 6월 11일) 이은진목사 06-11 734
324 올 해 선교계획(2017년 5월 28일)-조성동목사 이은진목사 05-28 282
323 협상하는 법(2017년 5월 21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05-21 266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11706 96th Ave., Delta, BC, V4C 3W7,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