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소식 목회칼럼 말씀듣기 나눔터 찬양듣기 포토앨범 목자방 교회소개 가정교회란
. 13주간 잘 완주하시고 은혜…
. 그럴 경우에는 답변 을 누…
새로오시는 주일학교 선생님을 …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두 분…
탁월한 탤런트를 가진 두 형제분…
우오오오오워~ 환영합니다! 주…
. 상빈형제와 승빈형제는 이 …
. 수련회 이모저모를 카메라…
작성일: 18-09-23 15:52  수정일: 18-09-23 15:52
밥 짓는 수고와 기쁨 (2018년 9월 23일)
 글쓴이 : 이은진목사
조회 : 156  
매 주 목장을 오픈하여 식사를 준비하는 것이 쉽지는 않습니다. 가정교회로 전환하는 교회들이 제일 먼저 겁을 먹는 것이 이 부분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막상 시작하게 되면 또 하게 됩니다. 한 3년 정도가 지나게 되면 매 주 밥 하는 문제는 큰 이슈가 되지 않는 것을 봅니다. 힘 들지 않아서가 아니라 밥의 힘을 느껴서가 아닌가 싶습니다. 한 상에 둘러앉아 밥을 같이 먹을 때 비로소 식구라는 정을 가지게 되기 때문입니다.

밥을 하는 목녀들에게는 이런 자부심과 보람이 있을 것 같습니다. 이 밥을 통해 vip가 목장에 오게되고, 이 밥을 통해 vip가 영접에 이르게 되고, 이 밥을 통해 목장식구가 그리스도의 제자로 자라게 되는 것을 바라보는 기쁨 말입니다. 그래서 매 주 금요일만 되면 밥 짓는 손길이 바빠지고, 목장을 마치자마자 다음 목장 밥을 구상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목녀들은 목장식구가 자신의 집을 오픈하여 목장모임을 열어 줄 때 얼마나 기쁜지 모릅니다. 자신의 수고가 덜어지는 기쁨이라기보다 섬김을 실천하는 목원의 성숙한 모습 때문입니다. 집을 오픈할 환경이 안되더라도 목장 올 때 작은 간식 하나라도 들고 온다든지, 준비한 밥상을 맛있게 먹고 진심어린 리액션을 표현하는 것도 큰 기쁨을 가져줍니다.

저는 담임목사로서 목녀들의 밥짓는 수고를 최소한으로 줄여보려고 노력합니다. 그래서 될 수 있는 한 외부 행사들을 맡지 않으려 하거나, 꼭 맡을 경우에는 교회에 요청하지 않고 개인적으로 섬기려 애 써 오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피치 못하게 섬겨야 할 때가 생겨납니다. 특별히 요즘 밥을 해야 하는 일들이 많아졌습니다.

지난 주 밀알 섬김으로부터 이번주 캐나다한인침례교 총회 식사섬김, 그리고 친교당번을 보니 오늘 추석전체친교, 두 주 후에는 추수감사절 전체친교가 있네요. 외부섬김과 교회친교와 더불어 목장을 준비하려면 목녀님들이 정신이 없을 것 같습니다.

감사한것은 목장식구들이 이러한 목녀님들의 수고를 잘 알고, 고마워하며, 적극적으로 도우려 애쓴다는 것입니다. 우리교회 목장숫자가 많지 않아 친교당번이 빨리 돌아오는 편입니다. 성도님들 가운데 가정의 특별한 이벤트나 절기를 맞이하여 일 년에 한 번 정도는 친교당번을 자원하여 섬겨주는 것도 큰 힘이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교회행사가 있을 때마다 도울 일이 없는지 관심을 가지고 들여다 봐 주시기 바랍니다.

무엇보다 밥 짓는 일이 일이 아니라 기쁨이 되기를 바랍니다. 섬김의 기쁨, 동역의 기쁨, 상급의 기쁨이 될 때 밥을 통한 아름다운 역사들이 이어지리라 믿습니다.

 
 

Total 39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7 예배자세 살피기 (2018년 11월 11일) 이은진목사 11-12 20
396 목장모임 약속문 낭독 (2018년 11월 4일) 이은진목사 11-04 52
395 목장표준안을 좇아주세요 (2018년 10월 28일) 이은진목사 10-28 84
394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 법 (2018년 10월 21일)-최영기목사 이은진목사 10-21 123
393 헌신시간은 무엇이며 누가 나가나요?(2018년 10월 14일) 이은진목사 10-14 83
392 말 잘하는 방법(2018년 10월 7일) 이은진목사 10-07 144
391 침례교단 섬김의 자리 (2018년 9월 30일) 이은진목사 09-30 122
390 밥 짓는 수고와 기쁨 (2018년 9월 23일) 이은진목사 09-23 157
389 말콤 펜윅 선교주일 (2018년 9월 16일) 이은진목사 09-16 122
388 행복해야 합니다 (2018년 9월9일)-김재정목사 이은진목사 09-09 153
387 교육부,예배부의 몇가지 변화 (2018년 9월 2일) 이은진목사 09-02 180
386 사랑의 빚만 가지고 갑니다(2018년 8월26일)-조성동목사 이은진목사 08-25 276
385 영적가족 (2018년 8월 19일) 이은진목사 08-18 643
384 복음전도자의 두가지 자세 (2018년 8월 12일) 이은진목사 08-12 221
383 사랑의교회 체육대회 참가역사 (2018년 8월 5일) 이은진목사 08-05 201
382 전교인 수련회를 가집니다 (2018년 7월 29일) 이은진목사 07-28 247
381 vip가 보는 크리스챤에 대한 세가지 오해 (2018년 7월 22일) 이은진목사 07-21 349
380 목자 컨퍼런스 잘 다녀왔습니다 (2018년 7월 15일) 이은진목사 07-15 914
379 함께 리듬타기 (2018년 7월 8일) 이은진목사 07-08 769
378 교역자 이임 (2018년 7월 1일) 이은진목사 07-01 421
 1  2  3  4  5  6  7  8  9  10    

사랑의 교회(Sarang Baptist Church) | 담임목사: 이 은진(Eunjin Lee)

주소: #11706 96th Ave., Delta, BC, V4C 3W7, Canada
www.sarang.ca, 전화: (778)891-4133